리서치

브랜드들은 어떻게 도울 수 있을까요?

다양한 브랜드가 트위터를 통해 도움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그 중 눈길을 끄는 몇 가지 브랜드를 소개합니다.

위기 상황에서 앞으로 닥칠 상황이 불확실한 것은 당연합니다.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혹은 적절한 시기가 언제인지 조차 알 수 없습니다. 특히 위기 극복을 위해 도움을 주는 와중에도 수익을 창출해야 하는 기업의 경우 더 그렇습니다.

감사하게도 여러 브랜드가 다양한 방식으로 지원에 나섰고, 트위터를 통해 전 세계에 그 이야기를 공유하고 있습니다.

트위터를 이용해 사람들의 건강을 돌보는 브랜드

크런치()는 숨을 들이마시고 내쉬는 모습을 시각화한 영상을 공유하며 사람들에게 심호흡을 하라고 장려하고 있습니다.

크로스핏()은 물통 흔들기(jug swings), 버피, 윗몸 일으키기 등 홈 트레이닝법을 공유했습니다.

헤드스페이스()는 차분히 명상하는 방법을 공유했습니다.

트위터를 이용해 구호 활동을 알리는 브랜드

포드()는 의료계 종사자와 응급구조대원에게 20만 개의 페이스 실드(안면보호 제품)를 제공했고 앞으로도 지원을 계속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캐시앱()은 캐시태그($cashtag)를 공유하는 사람에게 돈을 입금하는 방식의 고객 환원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델몬트()는 미국 내 식량 불안 해소를 위해 피딩 아메리카(Feeding America)에 2백만 달러 상당의 델몬트 제품을 기부했습니다.

트위터를 이용해 사람들의 참여를 촉구하는 브랜드

링크드인()은 뉴 노멀(New Normal)시대에 스트레스를 관리할 수 있는 무료 교육 과정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유튜브()는 가족을 위한 학습 자료와 콘텐츠를 제공하는 웹사이트 Learn@Home을 발표했습니다. 

범블()은 “치어(Cheer): 승리를 위하여”에 출연한 제리 해리스(jerry Harris)와 함께 가상 데이트에 대한 팁을 공유했습니다.

트위터를 이용해 사람들에게 최신 정보를 제공하는 브랜드

스퀘어()는 사용자들이 스퀘어 디렉토리(directory)를 이용해 지역 업체를 검색하고 디지털 기프트 카드로 지역상권을 지원하도록 장려하고 있습니다.

아메리칸 익스프레스()는 소상공인 지원 방법을 공유하고 있습니다.

인튜이트 퀵북()은 고펀드미(GoFundMe)와 협력해 사업주가 손쉽게 기부 페이지를 개설할 수 있는 방법을 마련했습니다.

계정을 팔로우하고 추가 업데이트와 더 기발한 아이디어를 확인하세요.

현재 마케팅에 대한 통찰과 기발한 아이디어가 필요하신 분은 marketing.twitter.com/covid19 를 찾아주세요.